HOME > 문학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청리 시인, 제42 시집 《해녀 2》출간…‘제주의 해녀’ 집중 조명
 
문화예술TV21
1978년 《별들의 위대한 선물 》이란 시집을 출간하였고 《문학과의식》지 신인상을 통해 시인으로 본격 데뷔한 이래 오늘에 이르기까지 꾸준하고도 왕성한 시 창작에 전념하고 있는 이청리 시인이 제42 시집으로 제주의 해녀를 집중 조명한 《해녀 2》를 또 출간했다.

이청리 시인은 42집에 이르는 지금까지의 시집 모두를 각각 한 가지 주제만으로 쓴 수십 편씩을 엮어 온 것이 큰 특징이다. 대개의 시집들이 그 속의 작품들 중 어느 특징적인 한 편의 제목으로 타이틀(표제)로 삼고 있음에 비한다면 이는 범(凡) 시인들에게 시사하는 바가 크지 않을 수 없다.

이청리 시인은 시집의 <후기>에서 “(전략) 귤나무를 개량하면서 다량의 생산을 통해서 오랜 질곡의 세월을 청산하고 새롭게 변모된 섬으로 거듭 태어났다. 이와 더불어 관광의 붐으로 세계인들의 이목을 하나로 집중시켜 나가고 있다. 그러나 여기까지 오는 동안 제주 여인들의 삶의 중심에서 이제 시대 속으로 서서히 사라져 갈 위기에 처해 있다는 점이다. 신세대들에게 해녀의 대를 이을 사람이 점점 줄어들고 있다. 기존의 해녀들의 명맥을 이어가고 있다. 이 삶의 복원 작업을 통해서 지난 역사 속에서 여자로 태어남이 해녀인 이 숙명적인 아픔을 폭넓게 담고자 했다. 비의 딸 바람의 딸인 비바리의 사람을 다양한 각도에서 조명하고 싶었다. 《해녀2》 시집에서 해녀들의 자식 된 입장에서 바다와 숙명 지어진 이 관계 속에 파고들어 해부하고 싶었다. 어머니의 위대함이란 그 희생된 몸에서 완성되는 것을 발견했으며 이 땅의 어머니들 삶은 세상이란 바다에서 물질하는 해녀가 아닐까 결론에 이르게 했다”고 창작의 배경을 밝혔다.

이청리 시인에게는 그의 창작 열정 못지 않게 그의 창작 활동을 위해 헌신적으로 뛰는 사람이 있다. 바로 그의 아내 한혜솔 여사이다. 한혜솔 여사는 제주에서 <킹흑돼지>라는 식당을 불철주야로 억척스럽게 운영하면서 이청리 시인이 별다른 걱정 없이 창작에 전념케 할 뿐만 아니라, 시집 등 여러 저서가 출간될 따마다 경제적 측면과 함께 실무(각종 잡무)적 측면까지 매니저처럼 도맡아 처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청리 시인은 1956년 출생으로, 처녀시집 《별들의 위대한 선물》을 비롯해 《영혼 캐내기》, 《나 바울이 되어》, 《그 섬에 고운 님이 있었네》, 《이어도 아리랑》 등 42권의 시집과 《복의 근원》, 《천재 교수의 선택》 등 2권의 장편소설, ‘어른을 위한 동화’집으로 《가마솥》이 있다. 제1회 윤상원문학상을 수상하였으며 현재 한국작가회의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시집 차례

제1부
1. 해녀
2. 편지
3. 바람을 물고
4. 무지개 법칙
5. 아름다움의 천둥
6. 물허벅 악기
7. 귤들은 익어서 어디로 가나
8. 사랑이 찾아 올 땐
9. 당신의 연인
10. 친정 어미니처럼

제2부
11. 한라산 단풍
12. 해녀의 묵언
13. 영원한 희망의 자리
14. 억새
15. 삶이란 숨비 소리
16. 비바리라는 말이 싫었다
17. 바람 소리
18. 왜 해녀로 낳느냐
19. 제주 남자들
20. 해녀들의 왕비

제3부
21. 어머니의 흔적
22. 영혼의 별장
23. 어머니가 삼다수다
24. 그들의 신혼방
25. 묵언
26. 서울에 오면
27. 자리돔 물고기떼
28. 득음
29. 천기누설
30. 달이 물 속에 들어가

제4부
31. 질항아리
32. 돌하르방 표정
33. 파도소리
34. 눈물의 포대기
35. 어머니의 바다
36. 본분
37. 구상 나무
38. 백자 항아리
39. 가을 바다
40. 웃음

제5부
41. 제주 바람
42. 노역
43. 해녀들의 문양
44. 해녀 석상
45. 어머니들의 땀방울
46. 고무옷 한 벌
47. 침묵
48. 해녀의 어머니
49. 인어의 발
50. 기적의 손

제6부
51. 바다가 의사다
52. 왕벚꽃
53. 흥정
54. 어머니 곳간
55. 이 섬의 파도
56. 바다에 들면
57. 틀
58. 새우
59. 잣대
60. 지도

제7부
61. 둥둥둥
62. 어머니 숨비 소리
63. 경이로운 몸짓
64. 어머니 큰 바다
65. 그림자
66. 바다 이야기
67. 본향
68. 찬란한 그림
69. 아름다운 숨구멍
70. 감귤, 해녀 어머니

후기

한국문학방송 소개
한국문학방송은 문학전문 포털이자 전자책 전문 출판사이다. 2015년 12월 현재 560여 종의 전자책과 140여 종의 종이책을 출판하였다. 전자책 판매시 서점수수료 제외후의 금액 기준 80%를 인세로 지급하며 매달 현금으로 지급(정산)한다. 2012년 중반(전자책 사업 초기)~2015년 12월 현재까지 150여 명의 작가에게 총 3천여 만의 인세를 지급하였다.

출처:한국문학방송
언론연락처: 한국문학방송 안재동 주간 02-6735-8945
(서울=뉴스와이어)

☞ 소박한 것들로부터 찬란한 문화와 예술을 찾아서
☞ 여러분들의 지대한 관심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 Copyright ⓒ 문화예술TV21 www.mytv21.kr
☞ 상업적인 무단 및 재배포 금지 문화예술TV21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5/12/07 [08:25]  최종편집: ⓒ 문화예술TV2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이청리 시인, 제42 시집 《해녀 2》출간…‘제주의 해녀’ 집중 조명] 이청리 시인, 제42 시집 《해녀 2》출간…‘제주의 해녀’ 집중 조명 문화예술TV21 2015/12/07/
배너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