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 연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는 19일 2017 송년음악회 ‘메모리즈’ 무대 올린다
 
박승권기자

▲     © 편집국

[시사코리아뉴스]박우람기자= 창원시립예술단은 오는 12월 19일(화) 오후 7시 30분 성산아트홀 대극장에서 ‘2017 송년음악회’를 연다.
 
‘무대 위에 펼쳐지는 추억의 향연, 메모리즈’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예술로 2017년 한 해를 추억하며, 지역 내 건전한 송년문화를 조성하는 데 큰 의미를 두고 있다.
 
이번 송년음악회에는 창원시립예술단의 4개 단체인 시립교향악단, 시립합창단, 시립무용단, 시립소년소녀합창단 등이 모두 출연하고, 소프라노 김순영, 테너 김동원, 이원국 발레단, 국악소녀 정소리, 실력파 뮤지컬 배우 소냐가 출연해 클래식, 국악, 무용, 발레, 대중음악 등이 어우러진 감동적인 종합무대공연을 선보인다.
 
클래식 공연으로 꾸며지는 1부 ‘클래시컬 메모리즈’에서는 시립교향악단의 발터토이펠 ‘스케이트 왈츠’ 연주를 시작으로 밝고 경쾌한 공연시작을 알리고 국내 정상급 소프라노 김순영이 ‘Oh Holy Night’와 구노 오페라 ‘로미오와 줄리엣’ 중 ‘아! 꿈속에 살고 싶어라’를, 세계무대에서 활약하는 테너 김동원이 이수인곡 ‘고향의 노래’, 베르디 오페라 <리골레토> 중 ‘여자의 마음’을 부른다.
 
이어 시립교향악단과 시립합창단의 연주로 베토벤 교향곡 9번 ‘합창’ 중 ‘환희의 송가’를 대합창하며 전반부를 웅장하게 장식한다.
 
다채로운 재미가 함께 하는 2부 ‘다이나믹 메모리즈’에서는 TV프로그램 ‘너의 목소리가 보여’로 큰 인기를 끈 국악소녀 정소리 가족의 판소리로 ‘춘향전’ 중 ‘쑥대머리’와 가요‘여러분’을 열창하고, 시립소년소녀합창단의 흥겨운 크리스마스 캐롤송 메들리, 시립무용단의 가족댄스컬 백설공주 ‘블랑슈네쥬’의 하이라이트 공연으로 송년의 축제분위기를 띄운다.
 
이어 이원국발레단이 밍쿠스 발레 ‘돈키호테’ 3막 ‘파드되’와 영화 ‘시카고’ 중 ‘All That Jazz’를 모던발레로 선보이고, 뮤지컬 배우 소냐가‘페임’, ‘진달래꽃’ 등을 들려준다.
 
창원시립예술단의 송년음악회는 관객들에게 한 해의 아름다운 추억들을 감동적인 공연들과 만나는 소중한 시간을 선사하게 될 것이다. 

원본 기사 보기:시사코리아뉴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12/01 [18:58]  최종편집: ⓒ 문화예술TV2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오는 19일 2017 송년음악회 ‘메모리즈’ 무대 올린다 ] 오는 19일 2017 송년음악회 ‘메모리즈’ 무대 올린다 박승권기자 2017/12/01/
배너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