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스포츠 > 스포츠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치어리더 정유민이 응원을 하고 있다. 2016-2017년부터 서울 삼성 치어리더를 하고 있다. 단아한 미모와 미소가 매력적이다.
 
이승준 기자

지난 6일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서울 삼성과 울산 모비스의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 정규리그가 열렸다.

 

 

서울삼성의 치어리더 정유민이 응원을 하고 있다. 2016-2017년부터 서울 삼성 치어리더를 하고 있다. 단아한 미모와 미소가 매력적이다.

 

원본 기사 보기:모르니까타임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1/07 [13:34]  최종편집: ⓒ 문화예술TV2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치어리더 정유민이 응원을 하고 있다. 2016-2017년부터 서울 삼성 치어리더를 하고 있] 치어리더 정유민이 응원을 하고 있다. 2016-2017년부터 서울 삼성 치어리더를 하고 있다. 단아한 미모와 미소가 매력적이다. 이승준 기자 2018/01/07/
배너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