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종합/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SK, 마리몬드와 함께 하는 ‘위안부’ 기림일 행사 실시
 
이준영 기자

SK와이번스(대표이사 류준열)는 8월 12일(일)에 열리는 KIA타이거즈와의 홈경기에 마리몬드와 함께 하는 세계 일본군 ‘위안부’ 기림일 행사를 실시한다.

 

 

‘마리몬드’는 디자인 제품과 컨텐츠로 존귀함을 이야기하는 브랜드로,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개개인의 스토리에서 영감을 받은 플라워 패턴이 새겨진 다양한 상품을 선보이며 할머니들의 삶과 이야기를 전하고 있으며, 2016년부터 3년째 SK와이번스와 함께 공동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8월 14일로 지정된 바 있는 세계 일본군 ‘위안부’ 기림일을 기념하여 실시되는 이번 행사의 메인 슬로건은 “그녀들의 8월 14일이 아닌, 우리의 8월 14일로. 세계 일본군 ‘위안부’ 기림일을 함께 기억해주세요.”이다. 

 

이날 SK와이번스 선수단 전원은 마리몬드 특별 콜라보 유니폼을 착용하고 경기에 출전한다. 이번 특별 콜라보 유니폼에 가미된 무궁화꽃 패턴은, 독립운동가의 딸로 태어나 국내에서 최초로 자신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임을 증언하신 故 김학순 할머니의 용기를 표현한 디자인이다.

 

또한 인천SK행복드림구장 1루 복도에 위치한 스포츠아트갤러리와 외야 T그린존에는 전국 각지와 해외에 세워져 일본군 ‘위안부’ 문제의 실상을 알리는 역할을 해온 바 있는 “평화의 소녀상”이 설치될 예정이다. 이 이벤트는 이곳을 방문한 팬들이 소녀상 옆에 놓인 빈 의자에 앉음으로써 할머니들의 고통을 공감하는 한편, 이를 알리고자 했던 이들의 숭고한 정신을 함께 느낄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경기중에는 무궁화꽃 패턴으로 장식된 SK와이번스 로고가 프린팅된 응원용 클래퍼 5천개가 1루 응원지정석 중심으로 배포된다. 

 

한편, 8월6일 16시부터 와이번스 온라인샵을 통해 SK와이번스와 마리몬드가 함께 만든 콜라보레이션 유니폼 (89,000원), 모자(38,000원), 포토볼(25,000원), 패치 (15,000원), 핸드폰 케이스(25,000원)가 판매되며 8월 7일(화) 삼성전부터는 인천SK행복드림구장 내 와이번스 샵에서도 판매가 시작된다. 본 콜라보레이션 수익금의 일부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를 위한 단체에 기부될 예정이다. 

 

(사진 : SK 와이번스)


원본 기사 보기:모르니까타임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8/08 [09:26]  최종편집: ⓒ 문화예술TV21
 
관련기사목록
[SK, 마리몬드와 함께 하는 ‘위안부’ 기림일 행사 실시] SK, 마리몬드와 함께 하는 ‘위안부’ 기림일 행사 실시 이준영 기자 2018/08/08/
배너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