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문학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선왕실 원묘 종합학술조사보고서 2018 커뮤니케이션 대상 ‘최우수 출판물’ 수상
 
김두용 기자
보고서 표지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가 발간한 "조선왕실 원묘 종합학술조사보고서"가 2018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 출판물 부문 최우수상에 선정됐다.

올해로 28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은 사단법인인 한국사보협회에서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행정안전부, 보건복지부, 고용노동부,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등 30여 개 기관·단체에서 후원하는 행사로서 한 해 동안 발간된 국가기관과 공·사기업, 기타 기관·단체의 사보, 출판물 등 25개 부문의 우수작품을 선정·시상한다.

출판물 부문 최우수상에 선정된 "조선왕실 원묘 종합학술조사보고서"는 국립문화재연구소 미술문화재연구실이 지난 10년간 추진해온 조선왕릉 종합학술조사의 마지막 결과물이다. 5년에 걸쳐 왕실의 묘 5기와 원 14기의 3차원 입체 스캔을 병행하여 작업한 도면, 드론 촬영 사진 등을 함께 실어 현장의 생생한 정보를 제공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번 수상으로 해당 보고서가 그간의 학문적인 기여뿐 아니라 조선왕릉의 보존관리와 우리 문화유산을 국내외에 홍보하는 데에도 큰 역할을 한 것을 인정받은 셈이다.

"조선왕실 원묘 종합학술조사보고서"의 원문은 국립문화재연구소의 문화유산연구지식포털을 통해 누구나 열람할 수 있다.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는 책임운영기관으로서 앞으로도 심도 있는 문화재 학술연구를 통해 우리 문화유산의 가치를 널리 알리고자 노력할 것이다.


원본 기사 보기:더뉴스코리아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1/30 [11:47]  최종편집: ⓒ 문화예술TV21
 
관련기사목록
[조선왕실 원묘 종합학술조사보고서 2018 커뮤니케이션 대상 ‘최우수 출판물’ 수상] 조선왕실 원묘 종합학술조사보고서 2018 커뮤니케이션 대상 ‘최우수 출판물’ 수상 김두용 기자 2018/11/30/
배너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