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정치/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Ericsson-LG, 국내 대규모 투자 및 인력 앞세워 5G에 총력
 
이승준 기자

장석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정책실장이 30일 국내 5G 기술개발 현장 점검을 위해 가산동에 위치한 Ericsson-LG 서울 R&D 캠퍼스를 방문했다.

 

 

40여년간 국내 통신 기술 발전을 이끌어온 Ericsson-LG는 몇 년간 대규모 투자와 인재 유치를 통해 서울 R&D 캠퍼스를 5G R&D 센터로 재정비하였다. 현재는 500여명의 개발 인력이 5G 핵심 기술 개발과 국내 통신사를 포함한 고객지원에 집중하고 있다.

이번 방문을 통해 5G 네트워크 기술 개발 현황뿐만 아니라 전 세계 주요 통신 사업자의 5G 도입 현황 및 여러 산업 생태계 참여자와의 협업을 통한 다양한 5G 서비스 사례가 소개되었다. 특히 Ericsson-LG가 수년간 국내 5G 도입 준비 과정에서 통신 사업자들과의 협업을 통해 보여준 다양한 기술 시연과 5G 도입의 장기적 가치에 대해 조명했다.

이어서 장석영 실장은 서울 R&D 캠퍼스를 직접 둘러보며 국내 기술진들의 5G 기술 개발 현장을 살펴보고 격려했다. 특히 신규로 채용된 젊은 엔지니어들에 대한 기대와 국내 중소기업과의 동반 성장 모델을 높이 평가했다.

장 실장은 “Ericsson-LG에 와서 젊은 연구원들이 열심히 일하는 모습을 보니 스마트하고 활기차 보인다”며 “여러분들의 노력이 좋은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정부도 열심히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방문 말미에는 Ericsson 상용 5G 네트워크장비와 멀티 벤더 단말 환경에서의 영상통화를 시연했다. Ericsson-LG는 지난해 12월 5G 전파 발사 첫날에 맞춰 진행된 데모 행사에서 유일하게 멀티 벤더 단말과의 상호 운용성을 공개한 바 있다.

 

(사진:에릭슨엘지)

 


원본 기사 보기:모르니까타임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1/31 [11:49]  최종편집: ⓒ 문화예술TV21
 
관련기사목록
[Ericsson-LG, 국내 대규모 투자 및 인력 앞세워 5G에 총력] Ericsson-LG, 국내 대규모 투자 및 인력 앞세워 5G에 총력 이승준 기자 2019/01/31/
배너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