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종합/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 공공체육시설 위험성 판단 및 즉각 대처로 ‘시민안전’ 확보
이재준 시장, 고양어울림누리 빙상장 및 고양체육관 수영장 보수현장 방문해 철저한 안전관리 당부
 
김정화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지난 6월 27일(목) 민선7기 취임 1주년을 기해 고양어울림누리 빙상장과 고양체육관 수영장의 보수 현장을 방문했다.

 

이는 지난해 7월, 이재준 고양시장의 민선7기 출범을 알리는 ‘평화의 시작 미래의 중심 고양’이라는 슬로건과 4대 시정목표와 5대 공약사항 중 하나인 공공체육시설 확충과 더불어 공공체육시설의 보수보강을 통한 안전한 생활체육 환경 조성에 대한 노력이다.

 

특히, 고양도시관리공사가 위탁 관리하고 있는 고양체육관 수영장은 2011년 6월에 개장해 고양시민의 건강 증진과 활기찬 삶의 중심의 역할에 충실해 왔지만, 시간의 흐름에 따라 시민의 안전을 위협할 수 있는 위험요인들이 생겨나기 마련이었다.

 

이에 고양시는 시설물에서 나타나는 위험요인의 메시지를 간과하지 않고 관련 분야의 전문가 검토와 철저한 안전점검을 통해 시민의 안전과 생명을 위협할 수 있다고 판단해, 지난 5월 24일 즉각적인 임시휴장과 위험요인에 대한 보수 및 교체를 결정해 재난사고를 사전에 예방했다.

 

이는 우리 생활 속에 깊숙이 자리한 사회적 병폐인 ‘안전 불감증’이라는 말이 무색해질 만한 사례로, 시민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공공체육시설을 제공한 모범사례로 평가할 만하다.

 

고양체육관을 찾은 한 시민은 “보수.보강 등에 따른 임시휴장으로 인근 파주시 수영장을 이용하는 불편을 겪고 있지만, 수많은 생명을 앗아간 세월호 사건, 체육관 붕괴 등의 사건들이 안전에 대한 불감증이 원인이라고 생각한다”며 “휴장과 긴급보수가 갑작스럽지만 고양시의 이러한 안전조치는 시민으로서 오히려 너무 고맙고, 안전하게 보수해 빠른 재개장을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고양도시관리공사, 현대건설 등 공사 관계자 전문가와 함께 현장을 방문한 이재준 시장은 “공공체육시설의 확충도 중요하지만, 보다 근본적이며 최우선의 시정방향은 공공체육시설의 철저한 안전관리에 있다”고 강조하며,

 

“앞으로도 모든 공직자가 공공시설물의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면서, “시민이 마음 편하게 생활할 수 있는 안심인증이라는 최상의 공공체육시설 관리로, 고양시장으로서 모든 고양 시민에게 약속한 시정목표가 달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7/01 [10:33]  최종편집: ⓒ 문화예술TV21
 
관련기사목록
[고양시, 공공체육시설 위험성 판단 및 즉각 대처로 ‘시민안전’ 확보] 고양시, 공공체육시설 위험성 판단 및 즉각 대처로 ‘시민안전’ 확보 김정화 2019/07/01/
배너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