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 연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션한 남편’ 김정태, 외출한 아내 찾아내는 집착남편 등극
 
김정화



‘신션한 남편’ 김정태가 집착 남편 끝판왕에 등극했다.

 

스카이드라마(skyDrama) ‘신션한 남편’은 스타부부들의 일상을 파헤치며, 그 안에서 아내들이 원하는 이상적인 남편을 만들어주는 ‘좋은 남편 코디 프로젝트’다. 홍록기-김아린, 김정태-전여진, 주아민-유재희, 김바다-이주영 등 방송에서 볼 수 없었던 부부들이 출연해 화제성을 잡고 있다.

 

그동안 홍록기, 김정태, 유재희, 김바다는 각양각색 철부지 남편 면모로 아내들의 복장을 터트렸다. 아들보다 더 철없는 모습부터 아내와 모든 것을 함께 하고 싶어 하는 모습, 아내 마음을 알아주지 못하는 답답한 모습까지. 가감 없는 남편들의 일상이 보는 이들의 공감과 웃음을 자아낸다는 반응.

 

특히 7월 23일 방송된 ‘신션한 남편’에서는 김정태의 아내 전여진을 향한 집착이 명확히 드러났다. 평소 김정태는 단 한 순간도 전여진과 떨어지기 싫어하며 그를 지치게 만들었다.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하다고 호소하는 전여진의 마음을 몰라주는 김정태가 이날도 아내를 기함하게 만들었다.

 

이날 전여진은 김정태와의 팽팽한 두뇌싸움 끝에 혼자만의 외출에 성공했다. 황석정과 만난 전여진은 음악, 사람들, 술이 있는 축제에서 그동안 감춰왔던 흥을 제대로 폭발시켰다. 시선을 강탈하는 이들의 깜짝 일탈은 시청자들까지 들썩거리게 만들었다.

 

같은 시각 김정태는 아내 전여진의 행방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아내와 함께하고자 하는 미련을 버리지 못한 것. 김정태는 AI에게 “유부녀가 자주 가는 곳 어디야?”, “여자가 저녁에 자주 가는 곳 알려줘”라고 소름 돋는 질문을 하거나 외출한 전여진에게 전화를 걸어 은근슬쩍 위치를 묻는 등 집착의 끝판왕을 보여줬다.

 

이어 김정태는 아이들과 함께 전여진에게 영상통화를 걸었다. 화면을 매의 눈으로 바라보던 김정태는 통화를 종료하고 어디론가 향했다. 전여진의 뒤로 보인 배경을 단서로 아내를 찾아 나선 것. 김정태는 복잡한 인파 속에서 결국 아내를 찾아냈고, 상상을 초월하는 아내 껌딱지 면모는 전여진과 시청자 모두 뒷목을 잡게 만들었다.

 

이러한 김정태의 집착에 다른 출연진들은 “무섭다”는 반응을 보이며 탄식했다. 그중에서도 미혼남 김태현은 “아내 입장에서는 소름 돋을 것”이라며 일침을 가하기도. 이에 김정태가 “저 때 날씨가 추웠다”고 자기방어를 해 웃음을 선사했다.

 

이처럼 김정태는 제대로 아내 전여진의 복장을 터트렸다.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한 전여진과 그런 아내와 떨어지지 않으려 애쓰며 힘들게 하는 김정태. 김정태는 과연 ‘신션한 남편’ 솔루션을 통해 좋은 남편으로 거듭날 수 있을까. 이 과정에서 시청자에게 얼마나 흥미진진한 재미를 선사할지 기대된다. 한편 스카이드라마(skyDrama) ‘신션한 남편’은 매주 화요일 밤 9시 방송된다.

 

사진제공= 스카이드라마(skyDrama) ‘신션한 남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7/24 [09:00]  최종편집: ⓒ 문화예술TV21
 
관련기사목록
[‘신션한 남편’ 김정태, 외출한 아내 찾아내는 집착남편 등극] ‘신션한 남편’ 김정태, 외출한 아내 찾아내는 집착남편 등극 김정화 2019/07/24/
배너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