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 연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라디오스타’ 백지영, 잊을 수 없는 북한 공연 비하인드!
 
김정화

 

 

가수 백지영이 북한 공연 비하인드를 털어놓는다. 그녀는 북한 관객들의 소름 돋는 반응을 공개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이와 함께 출산 후 오랜만에 예능 나들이에 나선 그녀는 솔직 털털한 매력으로 웃음과 감동을 넘나들며 활약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오는 4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백지영, 선미, 이석훈, 송유빈이 출연하는 ‘나의 노래는’ 특집으로 꾸며진다.

 

백지영이 북한 공연 비하인드를 공개한다. 가장 잊지 못할 무대로 북한 공연을 뽑은 그녀는 아직도 그때 생각만 하면 울컥한다고. 더불어 그녀는 “어느 분을 클로즈업했는데..”라며 당시 관객들의 무표정 뒤에 감춰진 실제 반응을 전해 모두를 소름 돋게 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백지영은 딸 자랑을 쏟아낸다. 27개월 된 딸이 벌써부터 비트를 타고 있다고. 이를 듣던 안영미가 자신의 태몽 덕분이라고 주장하며 모두를 폭소케 했다고 알려져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백지영은 아기 옷을 대물림 중이라고 털어놓는다. 쿨 유리로부터 옷을 물려받은 그녀는 또다시 이지혜에게 그대로 물려줬다고. 이지혜 다음 타자를 찾고 있다는 그녀의 말에 안영미가 역대급 드립으로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는 후문.

 

이어 백지영은 본인 노래 BEST 3을 뽑는다. 수많은 명곡 중에서 절대 순위권을 벗어나지 않는 곡은 물론 들을 때마다 눈물샘을 자극하는 노래도 뽑아 궁금증을 드높인다.

 

백지영은 무대 위 에피소드도 털어놓는다. 공연 중 갑자기 의문의 남자가 무대에 난입했다고. 그러나 뒤이어 그 남자의 정체가 밝혀져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백지영은 눈물을 보인다. 과거 자신이 지키지 못한 약속을 고백한 것. 그녀의 눈물에 윤종신은 휴지를 건네고, 송유빈은 함께 눈시울을 붉히는 등 스튜디오에 훈훈한 바람이 불었다고 전해진다.

 

백지영의 북한 공연 비하인드는 오는 4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안영미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9/03 [14:29]  최종편집: ⓒ 문화예술TV21
 
관련기사목록
[‘라디오스타’ 백지영, 잊을 수 없는 북한 공연 비하인드!] ‘라디오스타’ 백지영, 잊을 수 없는 북한 공연 비하인드! 김정화 2019/09/03/
배너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