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종합/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 총리 “집단감염 예방·확산 차단에 방역역량 집중”
“정부·지자체·의료계, 신속하고 과감한 대응 필요”
 
김정화

정세균 국무총리는 12일 코로나19 사태와 관련 “전체인구의 절반이 밀집한 수도권에서는 자칫 ‘슈퍼 전파’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집단감염 예방과 이미 발생한 사례의 확산 차단에 방역역량을 집중해야 한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우리의 경우는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환자가 계속 나타나고 집단감염이 늘고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 정세균 국무총리가 12일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사진=국무총리실) (C)


정 총리는 “세계보건기구(WHO)가 이날 새벽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 소위 팬데믹(pandemic)을 선언했다”며 “1968년 홍콩독감, 2009년 신종인플루엔자 이후 세 번째”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중앙과 지자체, 의료계가 하나돼 신속하고 과감하게 대응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여기에 중점을 두고 서울·경기·인천과 강원 등 중부권의 방역 상황을 집중적으로 점검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서울에서 회의를 마치면 다시 대구로 향할 예정”이라며 “아직 챙겨야 할 일들이 남아있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시설은 충분한지, 치료체계는 유기적으로 연계돼 운영되는지, 무엇보다 현장에서 사투를 벌이고 계신 의료진의 요구가 가장 중요하게 다뤄지고 그에 따라 자원이 배분되는지 다시 점검하고 보완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독거노인 등 보살핌이 필요한 취약계층과 생업에 큰 타격을 입은 영세 자영업자분들이 일상을 회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3/13 [10:50]  최종편집: ⓒ 문화예술TV21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정 총리 “집단감염 예방·확산 차단에 방역역량 집중”] 정 총리 “집단감염 예방·확산 차단에 방역역량 집중” 김정화 2020/03/13/
배너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