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 연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라디오스타’ 서장훈, 네버 엔딩 ‘쌍꺼풀 수술’ 의혹 속풀이 토크! “원상 복구 위해 병원까지 갔다” 해명!
 
문화예술TV21

방송인 서장훈이‘라디오스타’에 출연해10년째 자신을 둘러싼 네버 엔딩‘쌍꺼풀 수술’의혹을 해명, ‘무쌍’눈을 되찾기 위해 병원까지 다녔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오늘(5일)밤10시3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강성아)측은‘장훈,네버엔딩 쌍꺼풀 스토리’에피소드가 담긴 영상을 네이버TV를 통해 선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MC김구라는 먼저“내 미간은 땅굴(?)처럼 주름이 파였다.하지만 나는 절대 보톡스 맞을 생각이 없다”라고 운을 띄웠다.이어 그는 서장훈에게 보톡스나 필러를 맞을 생각이 있는지 압박 취조(?)했다.이에 서장훈은“보톡스나 필러를 맞을 생각이 전혀 없다”며 급 딱 잘라 고백했다.

김구라는 이 틈을 타“아직도 서장훈이 쌍꺼풀 수술을 한 줄 아는 사람이 있다”며 다시 한번 서장훈을 몰아붙였다.특히 김구라는 지인 중 쌍꺼풀 수술 경험자가“서장훈은100%쌍꺼풀 수술을 했을 것”이라고 증언했다고 설명해 서장훈을 자극했다.

잠자코 듣고 있던 서장훈은“’라스’에서도 이 얘기 여러 번 했다”며 급 버럭과 함께‘쌍꺼풀 수술’의혹 해명에 나서 폭소를 유발했다.서장훈이“했던 얘기 또 하고!옛날에 다 한 거야!하지만 또 해줄게!”라며 적극 해명에 나서자 되려 김구라가 이를 만류했고,아웅다웅 다투는 두 사람의 불협화음 케미가 웃음 폭탄을 안겼다.

서장훈은“피곤하면 생기던 쌍꺼풀이 어느 날부터 하루 종일 안 풀리기 시작했다”며 그 진상(?)을 밝혔고.이와 함께 과거‘무릎팍도사’와 이전‘라스’출연 당시 똑같은 해명을 펼쳤던 자료 영상이 등장, 10년째 도돌이표처럼 반복되고 있는‘쌍수’의혹 해명이 웃픈 상황을 연출했다.

이어 서장훈은 병원을 찾아가“눈을 원상복구 할 방법이 없냐고 물었다”며 쌍꺼풀이 남모를 고민이었다고 털어놨다.하지만 병원에서 돌아온 대답은“돈 벌었다고 생각하세요”였다고 해 폭소를 유발했다.

급기야 서장훈은 쌍꺼풀 수술 의혹 해명을 위해 엄마를 증인으로 소환했다.그는“오랜만에 집에 갔을 때 엄마가‘혹시 너 나 모르게 쌍꺼풀 수술했냐’고 묻더라”라고 의심받은 사연을 들려줘 모두를 포복절도하게 만들었다.심지어 그는“방송에서 한 해명을 엄마한테도 했다!”라고 급발진해,끝없는 쌍꺼풀 공방의 결말은 무엇일지본 방송을 기다려지게 했다.

서장훈과 김구라의‘쌍꺼풀 공방 결말’은 오늘(5일)수요일 밤10시30분에 방송되는‘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네이버TV MBC ‘라디오스타’영상 캡처


☞ 소박한 것들로부터 찬란한 문화와 예술을 찾아서
☞ 여러분들의 지대한 관심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 Copyright ⓒ 문화예술TV21 www.mytv21.kr
☞ 상업적인 무단 및 재배포 금지 문화예술TV21
☜ 편집 보도책임자 김영재 mytv21@naver.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2/01/05 [17:05]  최종편집: ⓒ 문화예술TV21
 
최근 인기기사